노무현대통령 공식홈페이지 사람사는 세상

Home LOGIN JOIN
  • 사람세상소식
    • 새소식
    • 뉴스브리핑
    • 사람세상칼럼
    • 추천글
    • 인터뷰
    • 북리뷰
    • 특별기획
  • 노무현광장

사람세상소식

  • 새소식
  • 뉴스브리핑
  • 사람세상칼럼
  • 추천글
  • 인터뷰
  • 북리뷰
  • 특별기획

home > 사람세상소식 > 새소식

새소식

봉하마을 관광객 100만 명 넘어서

2009.05.13

봉하마을 관광객 100만 명 넘어서


노무현 대통령 귀향 이후 관광지로 떠오른 경남 김해시 진영읍 봉하마을을 찾은 인파가 모두 100만 명을 넘어섰습니다.

봉하마을 관광안내센터가 집계한 바에 따르면 대통령이 귀향한 지 14개월 만인 4월25일 오전 봉하마을을 찾은 누적 관광객 수가 100만 명을 넘어섰다고 합니다.

김해시는 인력을 배치해 매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40분까지 마을입구에서 봉하마을로 들어오는 차량과 탑승객 수를 일일이 집계하고 있습니다. 따라서 이 시간대 이외에도 찾는 사람이 꾸준하다는 점을 감안하면 실제 방문객 수는 이보다 더 많을 것으로 추정되고 있습니다.

▲ 봉하마을로 들어서는 차량행렬 모습.
▲ 봉하마을로 들어서는 차량행렬 모습.
▲ 봉하마을 방문객들 모습
▲ 노무현 대통령이 봉하마을을 방문한 방문객들에게 인사를 하는 모습.
봉하마을은 대통령의 귀향 직후부터 퇴임한 대통령을 보려는 사람들이 몰려들면서 지난해엔 하루 최대 2만여 명이 찾기도 하는 등 전국적 관광지로 부상했습니다. 지난해에만 85만여 명이 다녀간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대통령이 지난 해 말, 방문객 인사를 중단한 이후 겨울을 맞았지만 올 1월에도 2만9천597명, 2월 3만2천367명, 3월 4만2천590명으로 비교적 꾸준하게 관광객이 왔던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4월 들어선 평일엔 1천5백여 명 안팎, 주말엔 2천~5천 안팎의 관광객들이 마을을 찾고 있습니다.
5월 들어선 더욱 늘어나는 추세입니다. 평일에도 2천 명 이상이, 주말엔 많을 때 1만 명 이상이 찾는 등 작년 수준에 육박하고 있습니다.


이전 글 다음 글 목록

등록
103 page처음 페이지 101 102 103 104 105 106 107 108 마지막 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