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무현대통령 공식홈페이지 사람사는 세상

Home LOGIN JOIN
  • 사람세상소식
    • 새소식
    • 뉴스브리핑
    • 사람세상칼럼
    • 추천글
    • 인터뷰
    • 북리뷰
    • 특별기획
  • 노무현광장

사람세상소식

  • 새소식
  • 뉴스브리핑
  • 사람세상칼럼
  • 추천글
  • 인터뷰
  • 북리뷰
  • 특별기획

home > 사람세상소식 > 새소식

새소식

박석 1만개 마감… 5천개 긴급 추가하기로 했습니다

2009.12.29


박석 1만개 마감… 5천개 긴급 추가하기로

 

 

대통령님 묘역 주변에 추모글씨와 이름을 새겨 시공할 박석(薄石) 1만개(개당 5만 원 이상)를 선착순으로 기부 받는 캠페인이 개시 14일 만인 29일, 벌써 마감이 임박했습니다. 

종교계 및 각 단체 예약분 2천개를 제외한 온라인 신청분 8천개를 모집 받고 있는 가운데 29일 오후 현재 기부 박석 수가 7,600개를 넘어섰습니다. 

아마도 오늘 내일 중으로 8,000개를 넘어설 전망입니다. 사실상 마감을 해야 할 상황입니다. 

높은 열기에 감사하지만, 문제는 많은 분들이 아직 박석기부 캠페인을 모르는 상황에서 참여기회조차 드리지 못한 채 무조건 마감해야 하는 상황이 <노무현재단>과 <봉하재단>으로선 대단히 송구한 일입니다. 

권양숙 여사님 또한 이 점에 대해 대단히 안타까워하시며, 방법을 찾아봐 달라고 각별히 당부하셨습니다. 

이에 따라 <노무현재단>과 <봉하재단>은 묘역 설계자인 전 문화재청장 유홍준-미술가 임옥상-건축가 승효상 선생과 상의를 한 끝에 당초 설계를 다소 변경하기로 했습니다. 

시민들의 뜨거운 참여열기를 어느 정도 수용할 수 있도록 기부 박석 수를 5천개 추가하기로 긴급 조정한 것입니다.

묘역 전체의 미관과 조화, 심미적 균형을 중심으로 설계를 한 전문가들로서는 어려운 결정이었습니다. 그러나 시민들의 뜨거운 참여열기를 감안해 선뜻 동의해 주셨습니다.

그러나 이 또한 많지 않은 수량이고, 더 이상 수량을 늘리기는 어렵다는 점을 감안하면 조기 마감이 불가피해 보입니다. 아직 후원 신청을 하지 않으신 분들은 서둘러 주십시오.

또 주변에 참여의사를 갖고 있지만 후원 캠페인을 모르는 분들에겐 널리 알려주실 것을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이전 글 다음 글 목록

등록
89 page처음 페이지 81 82 83 84 85 86 87 88 89 90 마지막 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