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무현대통령 공식홈페이지 사람사는 세상

Home LOGIN JOIN
  • 사람세상소식
    • 새소식
    • 뉴스브리핑
    • 사람세상칼럼
    • 추천글
    • 인터뷰
    • 북리뷰
    • 특별기획
  • 노무현광장

사람세상소식

  • 새소식
  • 뉴스브리핑
  • 사람세상칼럼
  • 추천글
  • 인터뷰
  • 북리뷰
  • 특별기획

home > 사람세상소식 > 추천글

추천글

“유신정권 ‘장준하 간첩단’ 조작하려 40일 고문”

한겨레 2012.08.30

“1975년 숨지기 직전 장준하 선생은 박정희 유신정권을 깨부술 모종의 거사를 준비하고 있었고, 낌새를 챈 중앙정보부(중정) 요원들은 ‘장준하 같은 빨갱이는 죽여야 한다’고 벼르고 있었습니다. 수행비서였던 나를 40여일 고문하며 간첩단 사건을 꾸며내려 했지요. 유신정권과의 팽팽한 긴장 속에 장 선생은 등산 도중 변을 당한 겁니다.”

1975년 8월17일 경기도 포천군 약사봉에서 장준하 선생이 의문사하기까지 3년 가까이 수행비서로 경호를 맡았던 박세정(72) 선생은 지난 26일 서울 마포구의 8평 임대주택에서 <한겨레> 기자와 만나 37년간 가슴에 묻어둔 이야기를 털어놨습니다.

전문보기
http://www.hani.co.kr/arti/society/society_general/549330.html

이전 글 다음 글 목록

등록
8 page처음 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마지막 페이지